러시아군 훈련 짤 - 라트니크의 순항과 요즘 패션 트렌드 기갑,땅개관련



'이 mc는 당신들이 아는 mc가 아니요'

CO(Command Officer)의 약자등으로 볼수 있을듯. 혹은 자동화보총병(МотоСтрелка)의 약자일지도..? 혹은 저기가 중앙군관구라면 중앙아시아의 피스키퍼! 라면서 Миротворческие Силы의 약자를 사용하는걸지도..?

그냥 MC라고 하죠. MC 스트렐키 다.. 다..


'내꿈은 도시공학도!'

여러 정보를 취득할수 있는 쌍안경. 모 게임에서 봤는데.. 오니시떼 임빠맛찌야 아뜨라.



'지휘관의 특권, 요타폰 M1'

농담이고, 지휘관용 인터페이스라고 보시면 됩니다. 부대에게 이리찍고 저리찍고 포병지원 요리찍고 저거 국군에도 있던걸로 아는데..



'흠 어플을 보면, '레겐다르늬 쇼이구 - 즈베즈다의 침공' 이 있군.. 평점 5점..?'

CO가 보고계셔

그런데 어느 부대급으로 저것을 지원해 주는지 궁금하군요. 중대? 소대?



'카나예바와 P군은 결혼에 골인했다... 이 어플 재미있네 이제는 누구와 결혼하려나..'

띠동갑이라는 미연시를 하고 있는 러시아군


인터페이스를 보고 있는 CO. 그러고 보니 갑자기 설상위장복으로..?



'라트니크, 이게 바로 내 패션이지!'

2014년 부터 부왘스러울 정도로 배치가 되고 있는 라트니크 군장. 그리고 크림 사태 당시에 보여주었던 저 얼굴막이는 이제 러시아군의 상징이 되어버렸군요 -ㅅ-.. 뭐 지금도 러시아군은 크림 당시에 얻었던 애칭인 '예의바른 사람들(Вежливые люди - 예의바른 병사들 이라고 해도 되지만)'을 매우 자랑스럽게 여기고 있습니다 ㅋㅋㅋ

저 지휘관용 통신장비들은 '스트렐레츠' 체꼐라고 불립니다. 별의 별 통신 체계가 있는데, 라트니크 장비에 대해서는 저보다는 다른 동네로 가는게 나을겁니다 ~_~..

덧글

  • 그리늄 2014/12/26 08:02 # 삭제 답글

    투박함이 러시아의 멋이라지만 어째 요즘 러샤 신장비들은(...)
    이제 순수하게 빨수있는건 팍파밖에 안남은것 같아 슬픕니다ㅠㅜ
  • GRU 2014/12/27 23:53 #

    투박함을 찾으려면 저기 고르카 쓰는 친구들이나.

    저기 돈바스에서 빵야빵야거리는 반군 친구들을 보시는게..
  • etjgsf 2014/12/26 16:27 # 삭제 답글

    평화유지군 맞습니다.
  • GRU 2014/12/27 23:53 #

    왠지 2008년에 본듯한 모습이던데. 역시 그렇군요 ㅋㅋ
  • Kuznetsov 2014/12/28 16:05 # 답글

    태블릿 장비는 소대단위부터 돌아가고 수신기는 전 병사에게 다 돌리고.. 사실상 ptk 소즈베즈디예-2m 의 부활
  • GRU 2014/12/30 00:33 #

    수신기가 저 목덜미에 달린 장치였던가..

    병사들 : 우왕ㅋ굳ㅋ
  • 加藤淸正 2014/12/30 12:08 # 삭제 답글

    사진에 나온 장비들은 라트니크에서 거리가 먼 크림사태 당시 러시아군 장비모습들이네요... 태플릿패드하고 PTT도 사실 나온지 좀 된물건들인지라...
  • GRU 2014/12/30 17:11 #

    에헤헤.. 그래서 저 밑에 그렇게 적어놨습죠.

    저 수신기는 라트니크 장구에도 보여서 그냥 라트니크잖아! 그렇게 쓰자구 해서 ㅋㅋㅋ

  • 加藤淸正 2014/12/31 00:01 # 삭제 답글

    사실 정확한 용례를 따진다면 라트니크라는 개념은 최근에 러시아군에서 선보인 지상군 피복 / 장구류에 대한 프로젝트명이라고 명시하는것이 맞죠.

    물론 순수하게 피복체계는 VKBO이니 장구류는 6B4X 이니 등등으로 분류하긴 합니다만은 일단은 라트니크 장구류라는것이 따로있는것이 아니라 그 프로젝트일환으로 개발되어서 나오는 개념이라고 보면 됩니다.
  • GRU 2014/12/31 01:08 #

    흠, 그렇게 하면 되겠군요. 뭐 VKBO등이 현재 쇼이구라고 불리는 전투복이던가요.

    그러고 보니 이제 총기가 정해졌으니 라트니크(전 시스템)의 테스트는 2015년에 시작된다는 소식이 있으니, 그때의 무장을 기대해야겠군요.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