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메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네가 없는걸 - 1986

아리야의 2번째 엘범인 그댄 누구 편인가?(1986)에 있는 발라드-메딸곡입니다.메탈에 관심 없는 사람도 이 노래에는 꽤 나쁘지 않을 거라고 봅니다.우리나라 사람들 감정선과 궁합이 너무 좋거든요. 어제만 해도 있던 너가 다를것 없는 오늘엔 없는데..! 그야말로 애절한 이별가지요.근데 섬네일을 뭘로 해야할까 고민하다가 심심해서 보던 이누야샤에서 좋은 장면...

자원자 - 1985

메갈로바니아(1985) 수록곡Даже легкое движенье видел чей-то глаз,아주 작은 행동이였어도 누군가의 눈엔 잊혀지지 않는다.Чьи-то уши самый тайный слышали рассказ.아주 깊숙히 숨긴 비밀거리도 누군가의 귀엔 잊혀지지 않는다.И когда настанет время платы по счетам,댓...

장벽 - 1991

'누구도 이 순둥이가 메탈계를 휘여잡는 야성남이 될줄은 몰랐을 것이다..'장벽 - 1991 수록곡 80년대 중후반에 나온 쓰레쉬 메-딸의 초신성 후발주자, 아나톨리 크룹노프의 쵸르늬 오벨리스크입니다.이 그룹의 느낌은 딱 잘라 말하자면..메탈버전 비소츠키, 아마 보컬 겸 리드(...) 베이스인 아...

마지막 여명 - 1987

(80년대 소련 반전 포스터)'1차 세계대전 - 천만명 2차 세계대전 - 오천만명 3차 세계대전 - 모든 것!''핵의 창조주는 방호받을수가 없다네. 가리지 않고, 창조주를 쓸어버리지. 전쟁을 원했던 우신이시여...'크루이즈(КРУИЗ, 러시아어로 순항이라는 의미)는 영상에서도 소개했다시피, 80년대 창설 VIA(쉽게 말하면 국영 음악그룹.)로, 소련 문...

이 세상을 뒤흔들어 놓으리 - 1989

오랫만에 돌아온(?) 소련 메탈 소개 시간..제가 생각하는 아리야 전성기에 어떤 노래가 좋냐?! 하면 꼭 들어가야 하는 곡중 하나입니다. 내용은 낮에는 누구보다도 착한 사람들이 밤에만 되면 사악한 늑대떼가 되어서 못난 반동분자(?)를 물어죽이는(???) 겁니다.  민간인으로 위장한 요원들과 발각된 스파이의 혈투가 느껴지거나, 게릴라가 처절한 투...

편집증 - 1995

날도 꿀꿀한데 루시 헤비메딸로 분위기나 띄워야 쓰겄다! 아리야의 중기 엘범이라고 할수 있는 '밤은 낮보다 짧다'(1995) 수록곡입니다.초기 엘범과 연주기법이 완전 달라진 느낌이 든다구요? 예. 초반 도입부랑 솔로가 그야말로 오르가즘(??)을 느끼게 할만큼 좋은 곡이지요.노래 가사는 90년대 답게 어둑어...

열기를 전해줘 - 1989

1989, 염화연주곡 수록곡이자, 마지막 피날레곡으로, 누가봐도 즐겁게 연주하면서, 우리 메딸 만만세! 우리 안망해서! 하는 곡입니다.누가봐도 엔딩곡같은 느낌이지요 ㅋㅋㅋ뮤직비디오도 있는데, 거기서 넋나간 채로 흔들어 제끼던 병사들이 생각나는군요..하여튼간, 신나고, 멋진 연주를 보여주는 아리야의 전성시대입니다. 리즈시절 그 자체의 모습을 감상해 보시...

겁의 노예 - 1989

'넌 자신이 자유롭다고 여기지만그저 노예가 되어가고 있는 것 뿐이야.'아리야의 염화연주곡(игра с огнем, 처음에는 이거 불장난인줄 알았는데, 모티브가 파가니니의 음악이였으니. 연주가 맞겠더군요.)에 수록된 곡입니다.염화연주곡 전 곡들이 대부분 '사회적인' 메세지가 담겨져 있습니다. 이 노래도 그 중 하나죠. 근데 이게 그래도 폭발적이라고 할수 ...

소련 메탈의 애국가, 아리야의 의지와 이성 (1986) 유투브

여기에 오랫만에 올리는듯 싶군요. 워낙에 바빠져서; 브녁작업이나 잉여거리지 못하고 이씁니다 ㅠㅠ노래를 소개하자면, 소련 메탈(더 나아가 소련 록)계의 성가요, 소련 찬가의 이미지라고 부를수 있는 아리야의 으이지와 이성(볼랴 이 라줌!) 입니다.1986년에 두번째 엘범인 '누구와 함께 있나?'의 메인 테마곡이라고도 부를...

1989년 소련 메탈 실황공연 당시

군바리 아자씨들 첫줄에서 발광하던 광란의 현장진정한 구닌은 품위유지따원 안한다네!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