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전쟁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1차 체첸전 1994년 그로즈니 진입 당시 무전기록

1차 체첸전의 시작이자, 최악의 진입시도인 그로즈니 1차 돌격전(강습, 혹은 공방전이라고도 하죠.)에 있었던 마야코프 여단 무전기록을 녹취한 영상입니다.저 돌격은.. 12월 31일 밤에 시작되었고, 제대로 된 정보제공도 없이 시야확보도 안되는 날에 들어간 기계화 보병부대의 말로는.. 참혹했죠.저기서 나오는 '10'(하나공)은 여단장(대령 이반 알렉세예비...

특전그룹 회상 중 하나 - 전역한 짬찌의 말로

Ваня – Долото, после дембеля поступил в институт советской торговли во Владивостоке. В начале перестройки занялся поставкой подержанных машин из Японии. В 1990 году организовал бригаду. Быстро пошел...

용서해주오 지구여 - 1982(?!)

당시 따끈따끈한 제믈랴니예의 명곡인 '용서해주오 지구여!'(Прости, Земля! 엘범으로 수록된건 1983, 음악 자체는 1983년 이전에도 있었어요.)을 저 멀리 아프간에서 X빠지게 고생하고 있는 병사들이 부르는 버전입니다. 제믈랴니예의 1982년 버전은 라이브(사이키델릭스러움)랑 녹음(스페이스 록)인데, 군바리 버전은 레알 7080느낌 나는 느...

아프가니스탄이 나를 기다리네 - 1990

매우 독특한 캐릭터성.. 을 가진 양반인 발레리 페트랴예프는 당시에 아프가니스탄 전쟁에 참전한 수색대 출신 참전용사 겸 싸가 음악가였습니다. 엄청 유명했죠.당시에 미국의 소리까지 알음알음 흘러들어간 음악도 있었고, 아프간에서 음악들을때 발레리만 하면 바로 알아차리는 수준이였으니까요 ㅋㅋㅋㅋ 소련 본토에서도 들어와 저런...

우리 준위님은 슈퍼스타! - 발레리 페트랴예프

아프간에서 적성훈장 수여받은 베테랑(아프간에 파병된 66 여단 수색팀장)였던 사람입니다. 1980-1년, 준위(소위보)로 활동. 이후로도 가수로 활동했는데, 어렵게 생각하기 싫으신 분들을 위해 요약하자면육군 수색대 준위님이 전장에서 군대노래 부르고, 나가서도 군대노래 많이 불러서 엄청 인기 좋았던 사람입니다. 진짜.. 엄청 많이 불렀어요.역전의 용사였던...

전투가 계속되고 있어 - 1989

'여기 있는 모두가 나의 적..'1989년 소련제 헤비메탈 그룹 '아리야'가 부른 곡.가사 속을 잘 들여다 보면, 귀환병이 전쟁에 맛이 가서 주변 사람들을 다 적으로 인식하는 끔찍한 내용입니다. 2절에선 아예 '소총 들어, 모두가 - 내 적이다.!' 라는 내용 보면 워매 씨벌, 총기난사를 암시하는 가사죠.느낌이 딱 당시 헤비메탈을 듣는 느낌입니다. 자기...

우골롭스키의 대전차육탄전, 희생, 그리고 부활

- Знай, отец, что я уже седой.Долго помнитьбуду я войну.Но фашистыстрашною ценойМне оплатятЭту седину.Буду мстить без отдыха и сна,Буду мстить,пока глаза глядят.Пусть порукойбудет сединаИ горяч...

오늘은 전차가 나서네 - 1982

군대쌈마이 -ㄷ-1982년 '전차병' 카세트테이프 수록곡이것도 소련-러시아 싸가입니다. 전차병들에 관련된 노래죠. 저 양반들이 아프간 현지 병사들에게 무대 열면서 부른 노래가 알음알음 알려진것.뭔놈의 전차병이랑 관계된 노래가 많냐! 라고 한다면, 소련-러시아의 이미지를 생각해보세요 ㅋㅋ그건 그렇고, 82년 노래인데도 시발시발 소리만 안할뿐이지, 거의, ...

철학쟁이 - 1990

제가 '싸가 페스티벌'을 번역하고 싶어하게 된 계기가 된 작품입니다. 철학쟁이.. 전설의 곡이자, 유일하게 남은 라이브 공연 전용곡, 그리고 단 한번도 공식엘범에 넣어지지 않은 희귀곡..그래서 번역도 날림으로 한게 꽤 있습니다. 가사집이 없어서, 정확한 뜻보다 듣기로 해석해야 하는데, 1990년 저질 VHS 로 녹화한 판이라다 보니, 아예 들리질 않는 ...

쿠르스크 전투에 대한 손실량의 변화(?)와 로미스트로프의 말

1960 г. - «.в воспоминаниях П. А. Ротмистрова: 300 танков и САУ сожжены и подбиты» - без указания источника [6, с. 16]; 1960년 - 'P.A 로미스트로프의 회상'에서 : 300대의 전차와 자행포가 손실되었다며, 자료 출처는 없었음. 1963...
1 2 3 4 5 6 7